강원대학교병원

스킵네비게이션

검색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글로벌메뉴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스팟메뉴

병원홈 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맵

전체메뉴

콘텐츠

프린트

건강상식

전립선암

작성자
대외협력팀
등록일
2010/12/28
조회
447
* 전립선암 *


▢ 전립선이란 무엇인가요?
전립선은 남성에게만 있는 장기로 정액의 일부를 만들어 내는 남성 생식기관 중 하나입니다. 방광의 바로 아래, 직장의 앞에 위치하고 있으며 요도를 감싸는 형태로 있습니다. 정상 성인의 전립선은 약 20g 정도로 발암 크기입니다.

▢ 전립선암이란 무엇인가요?
전립선 종양은 전립선 비대증과 같은 양성 종양과 악성 종양인 전립선암으로 나뉩니다. 전립선암은 전립선의 일부 세포가 정상적인 세포의 증식조절기능을 읽고 무질서하게 자라나며 여기저기로 퍼져 나가는 질환입니다. 전립선에서 발생한 암의 대부분은 전립선 세포에서 발생하는 선암입니다.

▢ 전립선암의 위험요인은 무엇인가요?
전립선암은 생활요인과 환경요인 및 유전요인 등 여러 요인이 복합적으로 관여하여 발생합니다.

- 고령 : 50세 이상에서 급격히 증가
- 가족 중 전립선암이 있는 경우
- 남성 호르몬
- 비만
- 동물성 지방 섭취의 증가와 같은 서구화된 식생활

▢ 어떻게 전립선암을 예방할 수 있나요?
전립선암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알려진 위험 요인을 최소화하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 건강한 식생활 하기
동물성 지방이 많은 육류의 과다한 섭위를 피합니다. 섬유질이 많은 음식, 심선한 과일과 야채, 통밀과 호밀 등 통곡식류, 콩류 등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 적정체중 유지하기
일주일에 5회 이상, 매회 30분 이상 땀이 날 정도로 걷거나 운동을 하여 적정체중을 유지합니다.

▢ 전립선암은 어떤 증상이 있나요?
전립선암은 대부분의 경우 특별한 증상이 없습니다. 다만 전립선암이 있는 경우, 아래와 같은 증상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초기에는 대부분 무증상
- 소변이 잘 나오지 않음
- 밤에 소변 횟수가 잦음
- 배뇨 후에도 소변이 남은 듯한 느낌
- 배뇨 시 화끈거리는 통증
- 소변이 전혀 나오지 않음
- 소변이 급하거나 심지어는 소변을 못 참아서 지리는 등의 증상
- 피가 섞인 정액이나 소변
- 골전이에 의한 뼈의 통증, 척추 전이로 인한 요통
- 아랫배의 불쾌감

▢ 전립선암의 진단 방법은 무엇인가요?
- 직장수지검사
항문을 통하여 직장 속으로 손가락을 넣어 전립선의 크기, 딱딱한 정도, 주변 조직과의 관계를 조사하는 검사로 간단하고 안전합니다. 그러나 병변이 상당히 진해될 때까지 결절이 만져지지 않는 경우가 많아 전립선암을 조기에 진단하는 데에는 어려움이 있습니다.

- 혈청 전립선특이항원(PSA)검사
혈청 전립선특이항원(PSA)은 전립선암 진단에 가장 중요한 종양표지자입니다. 혈청 전립선특이항원(PSA)이 높은 경우, 전립선암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진료를 받으셔야 합니다.

- 자기공명영상(MRI)
암과 장기 등 조직의 여러 형태를 인식하여 정상, 양성 종양, 악성 종양을 구분하기에 좋고, 병기나 전이 여부를 확인하기에 좋은 검사입니다.

- 전산화 단층촬영(CT)
주위 림프절의 전이, 주의 조직의 침윤 등을 알기위한 검사입니다.

- 경직장 초음파 검사 및 조직생검
직장수지검사나 혈액 검사에서 이상이 있는 경우 시행하며, 대개 직장 초음파 검사를 이용하여 가는 바늘로 여러 개의 전립선 조직 표본을 채취한 후 현미경으로 검사합니다.

- 뼈 스캔(Bone scan)
가장 흔히 전이되는 뼈에 대한 전이 유무를 알기 위하여 시행하는 검사입니다.

▢ 전립선암의 치료 방법은 어떤 것이 있나요?
- 전립선 절제술
하복부나 회음부를 통하여 전체 전립선과 정낭, 정관과 같은 주변 조직과 골반 림프절을 함께 제거하는 방법으로 국소 전립선암의 경우 전체 전립선이 제거되어 완치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 방사선 치료
외부에서 전립선에 방사선을 쬐거나 전립선에 방사성동위원소를 넣어주어 암세포를 죽이는 방법으로 전립선암에서 수술 대신 시행하거나, 수술 대상이 되지 않거나, 환자가 수술을 받기 원하지 않는 경우에 시행할 수 있습니다.

- 관찰요법
병의 진행을 주기적인 검사로 면밀히 추적 관찰하면서 검사 결과에 따라 치료를 시작하게 되는 방법으로 70세 이상의 고령이면서 천천히 자라는 전립선암이 초기에 발견된 경우 시행합니다.

- 호르몬 치료
암이 전립선을 벗어나서 주위 장기 또는 림프절, 뼈, 폐 등으로 전이되었을 경우에 주로 시행하는 방법입니다. 남성호르몬은 전립선 암세포의 성장을 촉진시키므로 이 호르몬의 생성을 차단하거나 기능을 억제시키면 상당 기간 전립선암의 진행을 막거나 진행 속도를 늦출 수 있습니다. 그러나 호르몬 치료는 전립선암을 완치시키는 것은 아닙니다. 호르몬 치료의 방법으로는 고환절제술, 황체형성호르몬유리호르몬유도체, 에스트로겐 제제, 항남성호르몬제제의 투여 등이 있습니다.

▢ 전립선암의 치료 예후는 어떠한가요?
치료 후 예후는 병기마다 다르지만 조기에 진단하여 치료하면 치료 결과가 좋습니다.

비뇨기과 김정현 교수
이전글
폐암 1
다음글
자궁경부암 2
위로가기

배너

우)24289 강원도 춘천시 백령로 156 강원대학교병원, 대표전화 033-258-2000
copyright(c) 2010 KNUH.OR.KR ALL RIGHTS RESERVED.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환자권리장전
본 사이트는 인터넷 익스플로러(IE11)에 최적화되었습니다.